​곽수영

Kwak Soo Young

곽수영은 기억과 분위기를 그린다. 어떤 기억은 현실의 경험을 거듭하며 무의지적으로 떠오르는데, 불완전한 기억은 다시 눈앞의 현실의 경험과 다층적으로 관계 맺는다. 이 과정에서 생겨나는 우연한 조합, 왜곡된 기억 등을 캔버스에 옮긴다. 거듭되는 기억 속 사물과 사람의 관계, 이를 드러내는 분위기를 그림에 담아 현실을 총체적으로 감각하기를 시도한다.

download cv

Kwak Soo young paints memories and atmosphere. Some memories emerge involuntarily as they continue to experience reality, and incomplete memories are again multi-layered with the experience of reality in front of them. In this process, accidental combinations and distorted memories are transferred to the canvas. He attempts to collectively sense reality by capturing the relationship between objects and people in repeated memories and the atmosphere that reveals them.

[포맷변환]곽수영, 교차로, Oil on canvas, 224.2 x 387.8cm, 2022.jpg

artworks

교차로
교차로

Oil on canvas, 224.2 x 387.8cm, 2022

press to zoom
정원
정원

Oil on canvas, 72.7 x 72.7cm, 2022

press to zoom
예행연습
예행연습

Oil on canvas, 91 x 116.8cm, 2019

press to zoom
교차로
교차로

Oil on canvas, 224.2 x 387.8cm, 2022

press to zoom
스펙트럼갤러리_로고원본 [Converted].png